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청도
청도군, 재활용품 모으기 행사 개최자원재활용과 환경보호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
   
▲ 청도군과 청도군새마을회가 주최하는 2017 청도군 재활용품모으기 경진대회가 성황리에 열렸다.(사진/청도군제공)
청도군과 청도군새마을회가 주최하는 2017 청도군 재활용품모으기 경진대회가 17일 이승율 청도군수와 이만희 국회의원 등 각급 기관 단체장과 경상북도 새마을관계자 1,0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올해로 18회째를 맞는 청도군 재활용품모으기 경진대회는 청도군의 각 읍·면에서 수집한 재활용품(고철, 비료포대, 농약병, 공병, 헌옷, 폐비닐 등) 수거차량 800여대를 청도천 둔치에 집결 시켜 환경보호 의지와 새마을운동 정신을 다지는 의식행사를 가진뒤 자원 재활용 센터로 이동 순서로 진행됐다.
이날 수집한 재활용품은 지난해보다 200여톤이 넘는 1,000여톤에 달해 재활용품 판매 수익 또한 많이 증가 할 것 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청도군과 청도군새마을회는 재활용품 판매에 따른 수익금으로 관내 불우이웃들에 대한 봉사 활동과 새마을운동 세계화 사업에 재 환원하는 사업을 실시 해 오고 있다.
의식행사 후에는 재활용품 수집을 위해 수고한 주민들을 위로하기 위해 각 읍면별로 노래자랑을 펼쳐, 청도군 재활용품 경진대회가 이제 명실 상부한 주민 협동과 화합의 축제로 자리 잡아 가고 있는 내실있는 행사로 거듭났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해마다 군민 모두가 참여하여 생활 주변에 산재해 있는 각종 재활용품 수집을 통해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을 조성하고 재활용품 판매를 통한 새로운 수익 창출 아이템을 만들어 제2의 새마을운동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자리 매김했다”며 “성공적인 행사를 위해 수고해준 주민 한분 한분이 새마을 운동 발상지 청도의 기수로써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청도/이승택 기자  lst59@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청도/이승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