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경제
경북도, 우수시장 상품 전시회 개최로 전통시장 활성화 꽃피우다13~15일 3일간, 포항 영일대해수욕장 일원에서 열려
경북도는 13일 오후 포항 영일대해수욕장에서 ‘찾아오는 전통시장, 살맛나는 경상북도’라는 슬로건으로 도내 전통시장 우수상품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2017 경북 우수시장 상품전시회’ 개막식을 갖는다.

15일까지 3일간 열리는 ‘경북 우수시장 상품전시회’는 올해 11회째로 그동안 도내 전통시장의 우수상품을 지역민들에게 널리 알리고 상인들 간의 활발한 정보교류 등 화합의 장으로 자리매김해 오고 있다.

도와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공동 주최하고 경북상인연합회가 주관하는 이번 전시회에는 도내 45개시장, 63개 점포, 83개 부스가 운영되며, 각 시장에서 개발한 특화상품과 우수 특산품 등의 전시·판매를 통해 전통시장 우수상품을 적극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또 먹거리 부스, 무료시식 코너도 마련돼 전시회를 찾는 관람객들에게 맛있고 저렴한 시장 대표 먹거리를 제공하고 경상북도 우수상품 경매, 우리시장 상품홍보, 신명나는 각설이 공연, 상인가요제 등 다양한 부대행사로 전시회를 찾는 관람객들에게 가을의 청취를 만끽할 수 있는 흥겨운 시간을 제공한다.

김천 방짜유기, 포항 과메기, 경산 대추, 성주 빵야(찐빵) 등 도내 대표 상품은 물론 논산 부평젓갈, 대전 보은대추, 광천 토굴새우젓을 포함한 타 시·도의 특산품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으며 왕족발, 문어꼬치, 새우 갈릭버터구이, 소머리곰탕, 수제돈가스 등을 맛볼 수 있다.

김순견 경북도 정무실장은 “소비형태의 변화 및 유통구조의 다양화 및 전문화로 전통시장을 찾는 손님들이 줄어드는 어려운 상황이지만 이번 우수시장 상품전시회를 통해 전통시장 상품이 소비자로부터 인정받고 신뢰감 회복으로 전통시장이 활성화 되길 바란다”며 “현 소비형태의 변화에 맞춰 고객의 눈높이에 맞춘 차별화되고 특색 있는 상품개발과 친절한 서비스 정신으로 ‘다시 찾아오고 싶은 전통시장’이 될 수 있도록 상인 스스로 지속적인 자구노력을 해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상수 기자  ass1920@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