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스포츠
경주서 국제마라톤 대회…엘리트·일반 8천300명 참가
2017 경주국제마라톤대회가 오는 15일 천년고도 경주 시내 일원에서 열린다.

국내외 엘리트 선수 70명, 마라톤동호인, 일반인 등 8천300명이 풀코스와 하프코스, 10km, 5km 건강달리기로 나눠 힘찬 레이스를 펼친다.

엘리트 선수들은 경주의 자랑인 대릉원∼첨성대∼오릉∼반월성∼동궁과 월지∼황룡사지∼분황사 등 관광 유적지를 낀 환상적인 코스((42.195㎞)를 달리게 된다.

에티오피아 아옐레 압셰로 비자(개인 최고기록 2시간4분23초), 케냐 윌슨 로야나에 에루페(2시간5분13초) 등 세계적인 선수들이 세계 기록에 도전하고 여자부에서는 경주시청 소속 선수 5명이 우승 각축을 벌인다.

경주시는 교통통제·주차관리 요원, 경찰, 자원봉사자, 의료진 등 2천여명과 구급차, 급수차를 배치한다.

출발지점인 시민운동장을 기점으로 코스 구간은 오전 7시30분부터 오후 1시30분까지 교통을 전면 또는 부분통제한다.

경주/이명진 기자  lmj7880@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주/이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