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정세균 의장, 한-멕시코 의원친선협회단에 ‘감사장’ 받아
   
정세균 국회의장은 9일 오전 국회의장 집무실에서 ‘한-멕시코 의원친선협회단’의 예방을 받고, 이 자리에서 정 의장은 “멕시코 대규모 지진으로 많은 피해를 입은 희생자와 유가족, 멕시코 국민들에게 다시 한 번 위로와 애도를 표한다”며 “하루빨리 피해가 복구돼 고통이 치유되길 희망 한다”고 전했다.

정 의장은 이어 “지난 10월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제137차 IPU 총회에서 가브리엘라 쿠에바스 바론(Gabriela Cuevas Barron) 멕시코 상원 외교위원장이 신임 IPU 의장으로 당선된 것을 축하 한다”며 양국 의회 간 교류 활성화 및 협력강화를 강조한 뒤, 한국 기업에 대한 멕시코 정부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도 당부했다.

이에 가브리엘라 라미레스 라모스(Gabriela Ramirez Ramos) 멕-한 의원친선협회장은 “한-멕시코 양국은 중요 협력국으로서 경제, 무역, 교육, 문화 등의 분야에서 상호협력을 확대, 발전시켜 나가길 기대한다”면서 “지난 9월 한국 국회가 보내준 위로서한과 구호성금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며 멕시코 의회가 준비한 감사장을 전달했다.

서울/이종팔 기자  jebo24@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이종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