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스포츠
경주 디아너스 CC ‘2017 ING생명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 인비테이셔널’ 대회 유치
박인비, 유소연, 전인지, 이정은6 등 세계 최정상급 선수들의 맞대결인 ‘2017 ING생명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 인비테이셔널(이하 'ING생명 챔피언스트로피)’의 출전 선수 26인이 확정됐다.

세계 최강의 실력을 자랑하는 한국여자골프 국내외 스타들의 축제의 장인 ‘ING생명 챔피언스트로피’는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사흘간 경주의 블루원 디아너스 CC에서 개최되며 10억원의 총상금이 걸려있다.

대회 공동주최사인 ㈜브라보앤뉴는 6일 ‘ING생명 챔피언스트로피’에 출전할 26명의 명단을 공식 발표했다. 대회 호스트이자 홍보대사인 박인비(29, KB금융그룹), 롤렉스 세계랭킹 1위의 유소연(27, 메디힐), 올 시즌 KLPGA 무대를 휩쓸며 전관왕을 노리고 있는 이정은6(21, 토니모리) 등 국내외 내로라하는 선수들이 대거 출전한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에서 활약 중인 해외파로는 박인비, 유소연, 김세영, 전인지 허미정, 양희영, 이미림, 이미향, 김효주, 신지은, 지은희, 이정은5, 최나연까지 총 13명의 참가가 확정됐다.

이에 맞서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의 국내파 선수에는 이정은6, 김지현, 오지현, 고진영, 김지현2, 배선우, 장하나, 김자영2, 김민선5, 김지영2, 이승현, 이다연, 최혜진까지 총 13명이 선발됐다.

대회에 참가할 출전 선수는 매년 9월 말 LPGA, KLPGA 상금랭킹을 기준으로 선발되며, 올해는 지난달 2일 KLPGA 투어 팬텀클래식 With YTN 종료일을 기준으로 선발됐다. 각 투어의 상금랭킹 상위 10명과 LPGA, KLPGA 추천선수 각각 3명씩을 더해 총 26명의 명단이 완성됐다.

올해로 3회째 개최되는 ‘ING생명 챔피언스트로피’는 한국프로골프 사상 처음으로 LPGA투어 선수들과 KLPGA투어 선수들의 맞대결을 성사시키며 새로운 골프대회의 장을 연 대회로 손꼽힌다.

2015년 처음 개최된 이 대회는 매 시즌 국내외 상금랭킹 상위 랭커들을 선발해 대결 구도를 갖는 등 그동안 유례가 없던 국내파 선수들과 해외파 선수들의 실력 겨루기로 팬들에게 새로운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선수들에게는 매해 연말이 되면 꼭 참가하고 싶은 축제의 장으로 자리매김 중이다.

대회가 열리는 블루원 디아너스 C.C 윤재연 대표이사는 “이미 많은 역사를 썼고, 앞으로도 세계 골프계의 역사를 쓸 박인비 선수가 호스트로 참여하는 ING생명 챔피언스트로피를 저희 블루원 디아너스 C.C에서 유치하게 돼 영광으로 생각하며 이 대회가 한국 여성골프계, 더 나아가 한국 골프가 재도약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대회 유치 소감을 전했다.

블루원 디아너스 C.C는 영남권에서 손꼽히는 명품 골프장으로, 한국 골프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대회기간 코스를 무상으로 제공키로 한 것도 그 때문. 특히 윤세영 태영그룹 회장은 골프 발전을 위해 방송 사상 최초로 골프 전문 프로그램을 기획해 방영하는가 하면, 2015년 프레지던츠컵 한국 유치, 골프의 올림픽 정식 종목 채택 기여, 골프 인재 양성 등 대한민국 골프산업 발전에 큰 축을 맡아왔다.

토함산과 보문호 사이에 위치한 블루원 디아너스 CC는 천혜의 자연 환경으로 세계 어느 곳에 내놓아도 손색이 없을 정도의 아름다움을 자랑한다. 총 27홀로 레이크코스, 밸리코스, 힐스코스로 구성돼 있는데 홀마다 다른 자연 풍경이 펼쳐져 긴장감과 설렘을 동시에 느끼게 해준다.

경주 보문단지에 위치해 접근성이 뛰어날 뿐 아니라 국내 골프장중 최고 넒은 주차공간(2천대)을 보유하고 있고, 주차 관련한 시스템이 최적화 돼 모든 갤러리의 주차이용 또한 불편함이 없다.

경주/이명진 기자  lmj7880@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주/이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