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대학/교육
계명대 동산병원 '간호사가 환자 24시간 돌본다'간호ㆍ간병통합서비스 '혈액종양내과' 병동 중심
   
▲ (사진 왼쪽부터) 도영록 혈액종양내과장, 최연숙 간호본부장, 김권배 동산의료원장, 송광순 동산병원장, 박경민 계명대학교 간호대학장, 여춘화 수간호사.
동산병원은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오픈식을 김권배 동산의료원장 등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6일 오전 8시30분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에서 개최했다.

동산병원은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선도병원’으로 지정받아, 혈액종양내과병동(75병동)에서 간호서비스를 시행한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보호자나 간병인을 대신해 전문 인력인 간호사와 간호조무사가 24시간 환자를 돌봐주는 간호서비스이다. 환자는 간병비의 부담은 줄어들면서 질 높은 전문 간호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동산병원은 안전한 간호서비스를 위해 전문 간호 인력 및 직원을 2배 가까이 충원하고 휴게실과 상담실, 서브 스테이션(Substation)을 설치하는 등 병동 환경을 개선했다. 또한 환자의 낙상 방지를 위해 모든 병상을 전동침대로 교체하고 환자 감시 장치, 낙상감지기 등도 추가로 확보했다.

송광순 동산병원장은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통해 환자들에게 더욱 안전하고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 환자와 가족들이 간병 부담 없이 믿고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최영열 기자  cyy1810@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최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