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경제
에너지공단 대경본부, 신재생 해외진출의 문을 열다
   
▲ 한국에너지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는 지난 15일 경북도청에서 경상북도, 몽골 올란바토르시, 동북아시아자치단체연합과 ‘신재생에너지 해외진출 지원사업’관련 4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에너지공단 대경본부 제공
한국에너지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는 지난 15일 경북도청에서 경상북도, 몽골 올란바토르시, 동북아시아자치단체연합과 ‘신재생에너지 해외진출 지원사업’관련 4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道)시범사업 행정과 재정지원 ▲(공단)신재생에너지 해외진출 기술지원 ▲(몽골)자립마을제도개선과 정책 지원 ▲(연합)해외진출 홍보 등이다.

협약을 통해 4개 기관이 몽골 울란바토르시의 에너지자립마을을 조성하고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수출모델을 개발함으로써 지역내 신재생에너지기업의 해외진출 토대를 마련했다.

박병춘 한국에너지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정책에 대응하고 지역 신재생에너지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강화를 위해 경북도 및 유관기관과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구/신지선 기자  sjs2272@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