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상주
상주시, 정기룡장군 탄신 제456주년 기념문화제 개최
   
▲ 충의공정기룡장군 탄신제 기념사진
충의공정기룡장군 탄신 제456주년 기념문화제가 지난 26일 오전10시 상주시 사벌면 금흔리에 소재하는 충의사에서 기관단체장 및 시민과 학생 등 1천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대하게 펼쳐졌다.

이번 행사는 상주시와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충의공정기룡장군기념사업회(회장 김홍배)가 주관하여 제2작전사와 50사단의 의장대와 군악대 공연을 시작으로, 초헌관에 상주시장권한대행 추교훈 부시장, 아헌관에 채일석 유림단체협의회장, 종헌관에 정기주 문중대표가 맡았으며 기념사업회 송재엽 이사의 집례로 엄숙하게 장군의 탄신제가 봉행됐다.

이어서 제7회 충의공정기룡장군 전국서예·문인화 대전 시상식이 열렸다. 대상에 한문부문 정현희씨의 삼봉선생시가, 최우수상에는 한글부문 한보영씨, 문인화부문 김은희씨가 수상의 영예를 차지하였고 수상작품은 30일까지 충의사에서 전시하게 된다. 그리고 탄신기념문화제의 일환으로 제8회 한글백일장과 제8회 학생그림그리기 대회가 함께 펼쳐졌다.

한편 5월25일에는 왕산역사공원에서 탄신제를 기념하는 전야제가 열려 50사단 군악대연주, 정기룡장군 연극갈라쇼, 색소폰동호회 연주, 청소년 맥, 초대가수 방주연 등 멋진 공연이 진행되어 시민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김홍배 기념사업회장은 “충의공 정기룡 장군은 공적에 비해 잘 알려지지 않고 있지만, 장군의 용맹성과 지략, 백성사랑과 청렴성, 의리 등을 마땅히 재조명 시켜야 하고, 최근 급변하는 국제정세 속에서 무엇보다 국가안보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어 이번 행사를 통해 외세의 침략에 나라를 지킨 정기룡 장군의 충효정신을 되새기고 역사적 교훈으로 삼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상주시장 권한대행 추교훈 부시장은 “정기룡장군 탄신기념문화제가 우리시의 자랑인 정기룡장군의 업적을 재조명하고, 호국문화예술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상주/정철규 기자  dnfvm825@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주/정철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