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문경
문경시 CCTV 감시망을 벗어나지 못한 현금 절도범각종 재난·범죄로부터 안전지킴
   
문경시 CCTV 관제센터는 문경 경찰과 협업으로 신속하게 현금절도범을 검거하는 등 각종 재난·범죄로부터 시민을 지키는 안전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지난 9일 오후 1시 42분께 모전동에서 발생한 현금 절도사건에 대해, CCTV 검색을 경찰로부터 요청받아 용의자 인상착의를 숙지한 후 주변 CCTV를 중심으로 실시간 모니터링 하던 중 신흥 시장주변을 배회하던 용의자를 발견 후 관제센터 내 근무 중인 경찰관에게 보고해 사건 발생 5시간 만에 문경경찰서에서 범인을 검거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이번 사건 외에 지난 2월 동로면에서 발생한 치매노인 가출사건 때에도 관제요원의 신속한 대응으로 동사직전의 할머니를 발견하여 귀중한 생명을 구했으며 그 공로로 문경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

문경시 관계자는 “2012년 11월 개소한 문경시 CCTV 통합관제센터는 현재 24명의 관제요원이 365일 24시간 총 1200여 대의 CCTV를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위험상황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하고 경찰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주민 안전을 지키는 든든한 파수꾼 역할을 다하고 있다”고 했다.

문경/신봉경 기자  sbk3527@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경/신봉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