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주
경주시 현곡면 자연보호협의회, 둔치 500m 구간 화분에 메리골드 등 가을 꽃 식재
   
경주시 현곡면사무소와 현곡면 자연보호협의회는 지난 10일 시민들의 힐링 공간인 금장둔치 일대 500m 구간에 항아리 화분 등을 이용해 아름다운 가을꽃을 식재했다.

이날 이른 아침부터 면사무소 직원과 현곡면 자연보호협의회원 등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형산강변 쪽 자전거도로와 산책로 사이에 상토 200포, 원예용 두엄 20포, 항아리 화분 60개, 가로등걸이용 화분 22개 등 총 80여 개의 화분에 메리골드, 페츄니아 등 가을꽃 3천여 포기를 심었다.

자연보호협의회원들은 바쁜 일상에도 불구하고 쾌적한 현곡 만들기에 솔선 참여해 화분 하나하나에 정성을 들여 마무리 장식했으며, 면사무소 직원들은 꽃 식재와 함께 차량을 이용해 화분에 물을 주고 원예용 상토 작업을 했다.

특히 가로등 걸이용 화분에는 성장하면 아래로 처지는 웨이버 페츄니아를 식재해 가로등 야경과 어우러지면 금장둔치의 새로운 볼거리로 기대된다.

꽃을 식재하는 과정에 산책하는 시민들은 “금장둔치가 운동시설에다 꽃 단지까지 만들어지면 분위기가 한층 더 살아나겠다”며 격려를 보냈다.

박순갑 면장은 “아침 일찍 아름다운 금장둔치 가꾸기에 비지땀을 흘린 모든 분들께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꽃 관리, 물주기, 상토 보충 등 철저한 사후관리로 금장둔치의 새로운 작품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경주/이명진 기자  lmj7880@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주/이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