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칠곡
칠곡호국평화기념관 6·25전쟁 사진전 운영
   
칠곡호국평화기념관은 13일 부터 ‘전쟁 속 한국인의 삶과 생활’이라는 주제로 6·25전쟁 사진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 6월 주한미군 1지역대 사령관인 브랜든 뉴튼 대령은 6·25전쟁 당시 미군으로 참전하였던 그의 외조부 토마스 상사(1910∼1988)가 촬영한 필름원본 239점을 육군본부에 기증했다.

모두 컬러로 촬영된 사진들은 당시 우리나라의 풍경과 한국인의 모습, 문화를 잘 담고 있어서 역사적 가치가 매우 높은 것으로 평가를 받았다.

이에 칠곡호국평화기념관은 육군본부와의 협의를 거쳐 사진을 확보해 이 가운데 전시주제에 적합한 사진 40점을 선정하여 전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시사진에는 당시 대구지역의 풍경과 한국인의 생활상이 다수 포함되어 있는데 특히 미군부대에 고용된 한국인 노무자와 하우스보이를 비롯하여 대구역 광장과 미군기지의 모습 금호강 주변의 피난민촌 사진이 주목된다.

그리고 외국인의 시각에서 바라본 한국문화에 대한 호기심 어린 사진이 많아 관람객의 흥미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칠곡/강명환 기자  gang3533@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칠곡/강명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