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대학/교육
영천시-학교법인 한국폴리텍대학, 로봇캠퍼스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영천시는 학교법인 한국폴리텍대학(이하 대학)과 11일 대학내 신설공사 현장사무실에서 영천시와 대학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학 로봇캠퍼스 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대학은 로봇캠퍼스는 현재 공정률이 28%로 공사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으며 내년에 준공과 개교가 될 수 있도록 양 기관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업무협약 내용은 캠퍼스 발전위원회 조직 및 운영, 우수학생모집 홍보 등 8개 항목에 대한 상호 협력 방안을 담고 있다.

대학 로봇캠퍼스는 화룡동 산14-7번지 일원 8만여㎡에 총 357억원을 투입해 대학관, 공학관, 기숙사 등을 건립하고 있으며, 대학은 현장실무 전문인을 양성하는 국책특수대학으로 전국에 8개 권역 대학 35개 캠퍼스가 있으며, 로봇캠퍼스는 산업학사과정 200명, 기능사과정 100명 등 전문기술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다.

대학 로봇캠퍼스 관계자는 “최고의 취업률 달성을 목표로, 지역업체를 포함한 전국 우수업체를 대상으로 홍보에 집중 하고 있다”며 “2020년 개교 전에 50개 기업체를 확정하고 기업체 수요맞춤형 인력을 양성해 졸업생과 기업체가 만족 할 수 있는 결과를 도출해 나갈 방향”이라고 전했다.

영천에 설립되는 대학 로봇캠퍼스는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하고 산업현장에 필요한 인력 양성에 필요한 학과로 구성되며 2년제 학위과정으로는 기계/전자/IT 기술이 통합된 로봇융합 기술 과정으로 운영되며 전문기술과정은 드론 운영 및 정비, 3D 프린트 등 산업수요에 맞는 직업훈련과정으로 운영된다.

이석행 대학 이사장은 “영천에 신설 설립되는 로봇캠퍼스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로봇산업 기술분야의 융합형 인재를 양성하고 선진 해외 취업과 청년 Start – Up 창업을 주력으로 하는 폴리텍 시범대학의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최기문 시장은 “영천에서 설립되는 대학 로봇캠퍼스를 국제적 리더십을 갖춘 로봇분야 전문 인력양성의 요람으로 만들겠다”며 “청년들의 취업난 및 기업체 인력난을 해소하고 지역의 인구유출방지로 지역발전의 시발점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경주/이명진 기자  lmj7880@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주/이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