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산
경산시, 2019년 본예산 9천500억원 편성
경산시는 2019년 본예산(안)을 올해보다 230억원(2.5%) 증액한 9천500억원으로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21일 밝혔다.

2019년 예산안을 살펴보면 올해 본예산 대비 일반회계는 8천400억원으로 500억원(6.3%) 증가했으나 특별회계는 1천100억원으로 270억원(19.7%) 감소했다.

이는 토지구획정리사업특별회계가 사업 완료로 인해 391억원(97.2%) 줄어든 것으로 토지구획정리사업특별회계는 내년에 폐지될 예정이다.

일반회계 세출예산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일반공공행정 422억원(5.0%), 공공질서및안전 142억원(1.7%), 교육 124억원(1.5%), 문화및관광 368억원(4.4%), 환경보호 324억원(3.9%), 사회복지 2천819억원(33.6%), 보건 175억원(2.1%), 농림분야 817억원(9.7%), 산업·중소기업 538억원(6.4%), 수송·교통 731억원(8.7%), 국토및지역개발 583억원(6.9%), 예비비 100억원(1.2%) 등 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중산119안전센터 부지 매입 39억원, 동지역 초등학교 학교급식지원 36억원, 경북권역 재활병원 건립 40억원, 팔공산 에코파크캠핑장 조성 8억원, 경산 인공암벽장 조성 11억원, 경산 명품대추 테마공원 조성 51억원, 역전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 50억원, 서상길 청년문화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 42억원,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 건립 24억원 등이 있으며, 특히 청년창업지원, 청년지역일꾼 육성 프로젝트, 경북 청년 키친랩 사업 등 청년 일자리 사업에 20여 억원을 편성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내년에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 중소기업 육성 및 창업 지원, 농업 신성장 동력 확보에 재원을 적극 투자하고 주민참여예산 활성화를 통한 재정의 책임성·투명성 재고에도 적극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9년도 본예산은 제206회 경산시의회 정례회에서 각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등의 심사를 거쳐 내달 17일 본회의 의결로 최종 확정된다.

조영준 기자  jebo777@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