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울릉
“울릉군 재난 대비 재해예경보시설 정비 추진”노후 재해예경보시설 교체 및 재해취약지역 시설 확충
   
울릉군은 재해취약지역에 설치된 재해예경보시설 등을 정비할 계획으로, 올해 경북도로부터 보조금(2억5천만원)을 지원받아, 총사업비 4억원을 들여 기존의 노후 시설을 교체하고, 시설을 확충하게 되었다.

금년 사업의 내용으로는 3월에 읍면사무소 옥상으로 적설량계 3개소를 설치 완료하였고, 연말까지 노후 재해자동음성통보시스템 6개소 전면교체 및 재해관측용 CCTV 5개소를 신설·교체하게 된다.

재해예경보시설은 재해취약지역에 재난발생이 예상될 시 지역 주민에게 방송해 인명과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는 실시간 감시시스템이다.

현재 군에서 운영하는 재해예경보시설은 재해자동음성통보시스템 8개소, 재해관측CCTV 7개소, 재해문자전광판 3개소, 지진가속도계측기 1개소, 강우량계 3개소, 적설량계 3개소 등을 운영하고 있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언제 닥칠지 모르는 재난에 대비해 재난발생 시 군민들께 재난상황 정보가 신속·정확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재해예경보시설 유지관리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밝혔다.

울릉/김수도 기자  gombekim@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울릉/김수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