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최기문 영천시장,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검찰 출석
최기문 영천시장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6일 검찰에 나왔다.

최 시장은 이날 오후 검찰이 출석을 요구한 시간보다 30분 이상 일찍 대구지검에 나와 취재진과 접촉 없이 조사실로 갔다.

최 시장은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선거공보물에 허위 사실을 공표한 혐의로 경북도선거관리위원회가 고발해 경찰 수사를 받아왔다.

당시 선거공보물에는 최 시장이 2003∼2005년 경찰청장을 할 때 방범용 폐쇄회로(CC)TV 설치로 인해 강력·절도 사건이 줄어든 것과 관련해 과장된 내용이 게재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근 최 시장 사건을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겼다.

검찰은 최 시장을 상대로 경찰 수사내용 등을 확인한 뒤 기소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영천/김일만 기자  soj2101@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천/김일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