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문경
문경시, 안전재난예산 332억 투입선제적 안전인프라 구축으로 안전사고 ZERO화
문경시는 올해 각종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문경을 위해 지난해보다 21% 증액된 332억원의 안전재난 예산을 확정하고 투입할 계획이라고 지난 9일 밝혔다.

효율적인 재난관리체계 구축을 위해 지역내 물놀이 위험지구에 대한 안전시설 설치 및 안전지킴이를 배치하고 시내 우범지역에는 생활안전 CCTV 및 바닥조명등을 설치해 시민들의 안전한 귀갓길을 위한 안심골목을 조성하며 민방위 경보단말기와 예비군 교육훈련 노후시설 교체·정비 등으로 비상대비태세를 확립한다.

자연재해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수문, 저수지, 배수펌프장 등 방재시설과 자동우량경보시스템, 재난감시용 CCTV, 자동음성통보시스템 등 재난방재시스템 점검정비 및 응급복구장비·자재를 확보하고, 낙석위험지구 등 재해취약시설 정비에 철저를 기할 예정이다.

시는 올해부터 모든 시민을 대상으로 시민행복안전보험을 추진해 시민들이 각종재난으로부터 안정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하고 자연재해 사전예방을 위해 전체예산의 84%를 하천재해예방사업, 소하천정비사업 및 재해위험시설물 개보수사업 등에 투입하는 등 재난예방에 총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문경시 관계자는“안전 없이는 시민들의 행복도,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도시도, 관광객들이 찾아오는 문경도 만들 수 없다”며“촘촘한 사회안전망 구축을 통해 최우선적으로 시민 안전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문경/신봉경 기자  sbk3527@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경/신봉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