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포항지진 이재민들의 신체적·심리적 안정을 위한 이(耳)침 치료 실시
   
포항시 재난심리지원센터는 이재민들의 신체적 심리적 안정을 위한 이(耳)침 치료 마음 건강 상담을 운영하고 있다.

센터는 이달부터 5월까지 8주간 포항 지진 이후 아직까지 흥해 실내체육관 임시구호소에서 생활하고 있는 이재민들의 불면, 불안 우울 등 트라우마 후유증을 치료하기 위해 한방진찰과 이침치료를 시행한다.

이번 치료에는 대구한의대 한방신경정신과 김상호 교수, 사상체질과 김성태 등 한의사 진료진이 의료를 지원했다.

이(耳)침 치료는 부작용이 적고 간편하게 시술 가능한 치료법으로 특히 불면증 등의 치료에 도움이 된다. 이(耳)침 치료는 해외에서도 PTSD(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치료에 활용되고 있으며 9.11테러, 동일본대지진, 케냐내전의 이재민에게 사용되는 등 전 세계적으로 널리 활용되고 있는 치료법이다.

이재민들의 이(耳)침 치료는 매주 금요일,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에 정신건강정문요원의 심리안정화 교육 및 실습을 진행한 후 개인별 진맥, 진찰, 이침 치료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 외에도 포항시 재난심리지원센터에서는 트라우마 치유를 위한 숲 테라피 프로그램으로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의 트라우마 관리법 교육과 흥해 도음산에서의 숲 치유로 구성된 「마음의 숲」2기를 운영하고 있다.

신동선 기자   ipda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