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울진
한울본부, 마술과 함께하는 행복한 하루!최현우, 전범석 등 국내 정상급 마술사 출연... 총 550여 명 방문해
   
“이렇게 신나고 재밌는 공연은 처음이에요!”

지난 14일 경북 울진군 한울원자력본부 홍보관이 때 아닌 환호성으로 가득 찼다. 마술쇼를 보기위해 모인 관객은 마술사가 쉴 새 없이 쏟아내는 공연에 숨을 죽인 채 한시도 눈을 떼지 못하는 모습이었다.

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는 가정의 달을 맞아 5월 문화·예술프로젝트‘판타스틱 매직쇼’를 마련했다.

인근 어린이집 아동을 초청한 1부 공연은 국제대회 수상에 빛나는 전범석 마술사가‘마술같은 상상여행’을 주제로 상상하는 것들이 실제로 나타나는 마술을 선보여 어린이의 풍부한 상상력을 한껏 자극했다.

지역주민 및 본부 직원을 위한 2부 저녁공연에서는 자타가 공인하는 대한민국 최고 마술사인 최현우씨가 화려한 손놀림과 말솜씨로 관람객들을 열광하게 했다.

이날 마술쇼를 보기 위해 홍보관을 방문한 인원은 총 550여 명(1부 200여 명, 2부 350여 명)으로 매 공연마다 공연장은 관객으로 가득했다.

지역주민 최모(35)씨는“최현우의 공연을 실제로 보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며“한울본부에서 울진에서 접하기 힘든 다양한 문화 공연을 제공해줘 정말 감사하다”고 말했다.

장부중 기자   bu-joung@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부중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