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봉화
국립청소년산림센터 첫 삽봉화군 춘양면에 243억원 들여 산림체험관, 실내어드벤처시설, 생활관 조성
   
▲ 국립청소년산림센터가 건립될 봉화군 춘양면 서벽리에서 진선미 여성가족부장관 등 내빈들이 착공식 시삽을 하고 있다./경북도 제공
총 공사비 243억원의 국립청소년산림센터가 봉화군 춘양면 서벽리에 건립된다.

경북도는 26일 봉화군 춘양면 서벽리 일원에서 진선미 여성가족부장관, 강석호 국회의원, 윤종진 도 행정부지사, 엄태항 봉화군수, 청소년단체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립청소년산림센터’착공식을 가졌다.

국립청소년산림센터는 봉화군 춘양면 서벽리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인근 약 10만여㎡ 부지에 2021년까지 총 243억원을 들여 건축연면적 8천 572㎡ 규모로 산림체험관, 실내어드벤처시설, 생활관 등이 건립된다.

이번 국립청소년산림센터 착공으로 여성가족부 소관 국립청소년수련시설의 30%(6개중 2개)가 경북에 소재해 청소년들에게 보다 더 다양한 체험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진선미 여성가족부장관은 착공식에서 “국립청소년수련시설은 우리 청소년들이 건강한 육체와 가치관, 그리고 창의적 역량을 갖춘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우수한 활동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보급하는데 선도적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성가족부는 UN의 ‘세계 산림의 해’지정을 계기로 산림생태체험에 특화된 청소년 수련시설 건립을 추진하고 있으며 미국․ 일본․ EU, 호주 등 세계 주요 선진국은 지속가능한 발전교육 정책의 일환으로 청소년 대상의 산림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한편, 도내 청소년수련시설은 국립청소년해양센터(영덕) 등 66개소(국․공립49, 민간17)가 운영 중이며 포항시청소년문화집 등 5개소는 신규 건립 중에 있다.

안효창 기자   an5482@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효창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