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청도
청도군, 복숭아 수출을 위한 현장 컨설팅
   
▲ 청도군이 26일 이서면 삼성산 작목반 공동선별장에서 복숭아 수출확대를 위한 작목반 및 생산농가의 현장 컨설팅을 개최했다. /청도군 제공
청도군은 26일 이서면 삼성산 작목반 공동선별장에서 복숭아 수출확대를 위한 작목반 및 생산농가의 현장 컨설팅을 개최했다.

청도 복숭아는 지난해 한해 1만7천톤을 생산, 약 60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삼성산 작목반에서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홍콩 등에 수출하는 등 맛과 품질이 보장 돼 있어 올해 역시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수출에서도 전망이 밝을 것으로 보인다.

이날 컨설팅은 청도군과 농산물품질관리원 청도사무소에서 농가의 애로사항 상담 및 향후 전략, 글로벌 GAP 및 잔류 농약 검사 등을 통한 품질관리 방법 등에 대한 컨설팅을 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이번 수출 현장 컨설팅을 통해 청도 복숭아의 수출이 더욱 활성화되길 바라며 청도군에서도 수출 물류비 지원 등 수출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영준 기자   jebo777@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준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