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경제
포스코, 가족 대상 '심폐소생술’ 교양강좌 개최포스코, 협력사 직원 배우자 대상 심폐소생술 실습 교육
   
▲ 포스코 직원 배우자들이 직접 심폐소생술 실습을 하고 있다.
포스코, “가정에서도 생명 살리는 심폐소생술 배워요”

-포스코, 협력사 직원 배우자 대상 심폐소생술 실습 교육

포스코가 직원 배우자를 대상으로 ‘골든타임 4분의 기적, 심폐소생술’ 교양강좌를 이달부터 실시한다.

협력사 직원 배우자도 들을 수 있는 이번 교양강좌는 가족과 이웃의 생명을 구할 수 있는 심폐소생술을 가정에서도 배움으로써 응급상황에 대처하고 더불어 발전하는 기업시민을 이해하고 실천하는 시간도 갖는다.

심폐소생술 교육은 포스코 안전방재그룹 심폐소생술 강사가 담당해 성인과 소아, 영아를 대상으로 하는 심폐소생술과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을 설명하고 실습용 더미(인체 모형)를 활용해 교육생 전원이 실습해 볼 수 있도록 진행한다. 참가자에겐 식사와 함께 심폐소생술 순서가 인쇄된 손수건도 기념으로 제공된다.

또, 사외 강사를 초빙해 소통강연과 체험강좌도 진행된다. 특히, 체험강좌 때 천연제품을 만들어 지역 복지센터 등에 기부함으로써 나눔과 상생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을 갖는다.

심폐소생술 교육에 참여한 협력사 직원 배우자는 “심폐소생술을 막연하게만 알고 있었는데, 이번 기회로 정확한 방법을 알고 실습 해볼 수 있어서 좋았다. 주변에 응급상황이 발오늘 기억을 되새겨서 소중한 생명을 구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7월부터 매달 포스코와 협력사 직원 배우자를 대상으로 포항과 광양에서 각각 실시된다. 포스코는 사내 게시를 통해 매월 안내되며, 협력사는 각 지역별 협력사 협회를 통해 모집할 계획이다.

[사진설명] 포스코가 직원 배우자들이 직접 심폐소생술을 실습하고 있다.

이율동 기자   fightlyd@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율동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