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대학/교육
26명의 공간 전문가가 학교의 변화를 주도한다경북교육청, 교육·건축 등 전문 분야 간 융합적 협업 수업 추진
   
▲ 14일 임종식 도교육감(앞줄 가운데)이 도교육청 화백관에서 학교공간혁신 촉진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함께 기념촬영 하고 있다./경북교육청 제공
경북교육청은 14일 도교육청 화백관에서 학교공간혁신 촉진자(퍼실리테이터) 26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학교공간혁신 촉진자는 학교공간혁신 사업에서 사용자 참여설계와 시공 등을 촉진·유도·조정 등을 전문적으로 지원하고 사용자 의견을 조정하는 등 학교구성원, 설계자, 시공자와의 매개 역할을 담당한다.

사용자 참여설계로 진행되는 공간혁신사업은 형식에 구애받지 않고 자유롭게 진행함을 원칙으로 하며 학교 사용자 주도의 교육과정으로 연계해 다양한 형태로 진행한다.

지난 6월 학교공간혁신 촉진자를 모집해 대학교수 등 전문가 39명이 지원, 학교공간혁신 워크숍과 인터뷰를 거쳐 지난달 25일 최종 26명을 선정했으며 임기는 위촉일로부터 2년이다.

위촉장 수여와 함께 교육감과 촉진자 간의 자유로운 대화를 통해 학교공간혁신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발전방안 협의회를 갖는다.

앞으로 기존의 획일적인 공간을 건축교육 전문가(대학교수), 건축사, 공간 디자이너 등의 전문가가 참여해 ‘상상력을 자극하는 다양한 수업이 가능한 교실과 개방형 창의·감성 휴게학습 공간’으로 탈바꿈해 나갈 계획이다.

안상수 기자   ass1920@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상수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