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주
신라 문무대왕의 ‘충과 효’ 정신을 되살리다월성본부, 제5회 문무대왕 문화제 지원
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는 양북면 문무대왕릉 일원에서 지난 17일부터 18일까지 양일간 거행된 ‘제5회 문무대왕 문화제’를 지원했다.

신라 문무대왕의 충과 효 정신을 받들고 되살리고자 시행되는 ‘문무대왕 문화제’는 지역 대표축제 개발에 대한 지역 주민들의 요구에 부응해 월성원자력본부가 지원하는 사업으로 2015년에 시작해 올해 5회째를 맞았다.

이번 행사는 양일간 약 1만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청룡을 이용한 왕의 행차 재현, 문무대왕 추향대제, 양북면 지역민 공연, 초청 가수 공연 및 지역 화합을 위한 가요제 등 다채롭게 진행됐다. 특히 문무대왕의 충과 효 정신을 주제로 신라 시대의 전통을 계승코자 진행된 ‘왕과 왕비 옷 체험 및 민속놀이 체험’ 행사는 가족단위 관광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노기경 본부장은 아헌관으로 직접 추향대제에 참석해 헌작하며 “문무대왕 문화제가 지역 주민 간 화합 도모, 지역 관광자원 개발,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면서, 원전 사업에 대한 수용성 제고에도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명진 기자   lmj7880@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진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