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
열정과 비상의 50년 더 큰 구미 그리는 구미공단 번세기 기념식개최9월 18일부터 20일까지 구미코에서 3일간 전시행사 진행,공단50주년 의미 재조명과 시민 자긍심 고취를 통한 새로운 50년 준비 문화․체육․예술행사 등 시민 중심의 구미공단 50주년 기념행사 주간 운영
   
▲ 구미공단 50주년 기념행사에서 개막퍼포먼스가 펼쳐지고 있다./경북도 제공
구미시가 구미공단 조성 반세기를 맞아 ‘열정50년! 비상50년! 더 큰 구미를 그리다’ 란 주제로 50주년 기념행사를 가졌다.

18일 오후 4시 구미코에서 열린 행사에서 구미국가산업단지 조성 50주년을 맞아 반세기 구미공단의 성과정리와 새로운 100년의 지속가능한 비전이 제시됐다.

이날 기념식에는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이철우 경북도지사, 황규연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을 비롯해 국회의원, 중앙부처 관계자, 기업인, 근로자, 지역민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공단 50주년 홍보영상 상영과 함께 산업통상자원부 성윤모 장관이 구미공단발전 유공자 16명에 대한 훈·포장, 대통령·국무총리 표창 수여와 구미산업단지 비전 발표, 축사, 개막 퍼포먼스, 기념촬영 순서로 진행됐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구미공단 비전 발표에서 구미국가산업단지를 혁신연구 산업단지, 핵심소재·부품·장비 생산거점단지, 스마트 산업단지, 항공전자 부품소재 특화단지로 키우겠다는 새로운 50년의 구미산업의 나아갈 길을 제시했다.

구미시는 1969년 9월 16일 공업단지 조성 실시 계획 인가일을 기념해 지난 16일부터 22일까지를 구미공단 50주년 기념주간으로 정하고, 문화·체육·예술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경북도와 구미시가 주최하고 구미코가 주관하는 전시행사는 18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되며, 구미공단의 역사를 한눈에 살펴 볼 수 있고 체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내용으로 채워질 예정이다.

세부적으로는 구미공단 반세기 역사를 돌아보는 추억의 물품 전시, 사진전, 구미공단을 빛낸 인물전, 이달의 기업 사진전을 비롯해 총 34개사가 참여하는 81개 부스 기업체 홍보관에서 상품 전시와 방문객을 위한 작은 이벤트를 운영한다.

연계행사로 구미보세장치장에서 산업과 예술을 접목시킨 전국 최초의 공단 50주년 아트페어(산업단지공단 대경본부와 한국미술협회 구미지부 공동 개최) 개막식이 열렸다.

구미산업단지의 유휴 공간을 활용한 이번 아트페어는 산업과 문화, 예술이 융합된 전시회로 미술작품 전시, 시민참여 프로그램, 도슨트 투어를 통해 구미의 발전 가능성과 국가산업단지 및 입주기업을 홍보하게 된다.

문화예술회관에서는 기업인과 근로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자 공단 50주년을 시민과 함께 자축하기 위한 ‘구미공단 50주년 기념 음악의 밤’과 유럽을 중심으로 활동 중인 K-필하모닉 오케스트라단의 연주를 비롯해 성악과 바이올린 연주 등 수준 높은 음악을 선보였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조성 50주년을 맞은 구미공단은 새로운 50년을 넘어 100년을 향해 다시 뛸 준비를 하고 있다”며, “구미공단의 체질 개선을 위한 8대 신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2020스마트 산업단지 선정과 구미 상생형 일자리 사업을 통해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고 말했다.

남보수 기자   bosu88@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보수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