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가스안전공사, 영덕 태풍피해지역 가스시설 안전점검
   
한국가스안전공사 경북동부지사는 최근 경북 영덕군 일원 태풍피해지역에 가스시설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점검은 이번 태풍 미탁으로 인해 영덕군 일부 가구가 침수되어 가스시설 안전을 위해 용품(조정기, 호스)교체 및 안전점검을 병행 실시했다.

특히 강구시장은 2018년에 이어 다시 일부 점포가 침수되기도 하였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경북동부지사는 우선 침수가 심한 영덕군 창수면 인량 1리 16가구에 대해 영덕LPG협회와 우선적으로 점검 및 교체 작업을 실시하였다.

아울러 공사에서는 1차적으로 창수면 16가구를 하고 그 외 영덕군에서 침수지역 자료가 파악되는 대로 2차 안전점검 및 용품 교체작업을 실시하기로 한다고 밝혔다.

정성원 경북동부지사장은 “피해지역에는 가스뿐만 아니라 가재도구 등 많은 어려움이 있지만 우선 가스시설을 점검하여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서 다행이다. 라고 밝히면서 영덕군 LPG판매 협회와 계속해서 관심을 갖고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권수진 기자   5369k@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수진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