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울진
울진군, 태풍 피해에 온정의 손길 이어져지역 기업들 구호 성금 전달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사상 최대의 피해가 발생 한 울진군에 이웃 사랑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7일 이게대게 오연주 대표가 1천만 원 성금을 전달한 것을 시작으로 나진콘크리트 임문수 대표 500만 원, 울진환경개발 김광현 대표 200만 원, ㈜대금산업안전 오미나 대표 100만 원의 수재민 구호 성금이 재해구호협회에 전달됐다.

이게대게 오연주 대표는 “자연 재해로 인해 어려움을 당한 군민들에게 작은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아픔을 당한 지역민들을 위해 따뜻한 나눔을 해 주신 것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수해 복구와 군민 생활 정상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장부중 기자   bu-joung@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부중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