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경상북도개발공사, 태풍 피해지역 복구에 ‘구슬땀’안종록 사장 적십자사 경북지사에 성금 1천만원 전달
   
경상북도개발공사가 최근 태풍 '미탁' 수해복구 현장에 일손을 보내고 성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

공사 안종록 사장과 임직원 20여 명은 지난 7일 수해 피해가 가장 큰 울진군을 찾아 복구작업에 일손을 보탰다.

또 매화면 금매1리를 찾아 토사가 쏟아져 내린 주택 2채를 복구하기 위해 토사제거, 가재도구 세척 등을 도왔다.

이어 8일 안종록 사장은 적십자사 경북지사를 방문해 피해주민을 지원하는데 써달라며 1천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이임태 기자   sinam77@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임태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