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울진
경상도 일대 사찰 불전함 전문절도 피의자 검거사전답사를 통한 도주로 침입구 파악 등 범행수업이 치밀해 여죄 추가 조사 중
심야시간에 사찰에 침입해 드라이버와 커터기를 이용, 불전함을 털어온 전문절도 피의자가 경찰에 검거됐다.

울진경찰서는 지난 10일 경상도 일대 사찰을 돌아다니며 불전함 내 현금을 절취한 혐의로 A씨(36)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6일 새벽에 울진군 기성면에 있는 한 사찰에 침입해 대웅전, 명부전 등에 놓여있던 불전함을 드라이버와 커터기를 이용해 자물쇠를 절단하고 그 안에 들어있던 현금 88만원을 꺼내가는 등 김해, 양산 등 경상도 일대 사찰을 돌아다니며 불전함 내 현금을 절취한 혐의다.

경찰은 A씨를 검거하는 현장에서 범행에 사용한 드라이버 등을 증거물로 압수했으며, 조사 결과 A씨는 검거를 피하기 위해 범행대상 사찰을 여러번 방문해 침입구 등을 확인한 후 사찰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 차량을 주차하고 도보로 이동하여 범행을 저질렀던 것으로 밝혀졌다.

울진경찰서는 A씨의 범행수법으로 보아 여죄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사찰 관계자들을 상대로 추가 수사할 계획이다.

장부중 기자   bu-joung@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부중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