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김장주 전 경북부지사, 한국당 입당 보류 ‘뒷말 무성’김현기 전 경북부지사는 입당 승인 “지역구 국회의원 견제 아니냐” 해석 분분
내년 총선에서 영천·청도 지역구 출마 예정인 김장주 전 경북도 행정부지사의 자유한국당 입당이 보류돼 총선을 앞두고 정치신인에 대한 견제가 아니냐는 등 해석이 분분하다.

자유한국당 경북도당(위원장 최교일)은 지난달 30일 입당원서를 제출한 김장주 전 부지사에 대한 당원자격심사 위원회를 열고 입당을 재논의키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재논의 이유와 재논의 시기 등에 대해선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김장주 전 부지사는 공직에서 물러나 한국정보화진흥원 부원장으로 재직하다 지난 4월 사퇴하고 내년 총선 영천·청도 지역구에 출마하고자 입당원서를 냈다.

반면 경북도당은 지난 17일 김장주 전 부지사보다 늦게 입당을 신청한 김현기 전 경북도 행정부지사의 입당은 21일 승인했다.

이에 대해 내년 총선을 앞두고 지역구 국회의원의 정치 신인에 대한 견제가 아니냐는 해석이 지역정치권에서 나온다.

정치권 관계자는 "뚜렷한 결격 사유가 없음에도 입당이 불허된 것은 경쟁을 의식한 현역 국회의원의 입김이 작용한 것으로 의심할 수밖에 없다"고 했다.

김장주 전 부지사 측은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한국당 당규에는 신규 당원의 경우 입당원서를 받은 날로부터 7일 이내에 입당을 결정해야 하는데 경북도당은 20일 정도 시간을 끌다 입당을 보류했다는 것이다.

김장주 전 부지사는 “42일 동안 조국사퇴를 위해 1인 시위를 벌이는 등 자유한국당과 정치적 행보를 함께했다”며 “이번 자유한국당 경북도당의 입당 재논의를 납득할 수 없어 중앙당에 이의신청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북도당은 복당을 신청한 박승호 전 포항시장과 박병훈 전 경북도의원, 장윤석·성윤환 전 국회의원에 대해서는 당 최고위원회의 의결을 통해 결정되며, 이와 관련한 심사·의결 시일은 정해진 바 없다고 밝힌 바 있다.

조영준 기자   jebo777@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준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0
전체보기
  • 박진혁 2019-10-23 09:17:10

    안타깝고 어이 없네요
    기득권 유지할려고 무진장 더티하게 하네요   삭제

    • 최옥경 2019-10-21 23:53:19

      헐..이런인재를 공천안하믄 누굴하나??   삭제

      • 최 선옥 2019-10-21 23:50:55

        누가 막고있는가
        참 한심하고 어처구니 없네
        새호운 인재 공정 공정하게
        모르는가 한심하다   삭제

        • 이정숙 2019-10-21 23:48:20

          김장주 같은분이 무서운가보다
          지역내에서 인지도 높고 얼마나 바라고 기대 했는데
          한국당 참 싫어지네   삭제

          • 정민지 2019-10-21 23:45:53

            공정한 공천해야죠
            하루에 몇번이고 만나는 분이신데
            제일 열심히 하시는 분입니다   삭제

            • 희야 2019-10-21 21:11:31

              새로운 인재가 필요한 이 시기에 입당보류라니 이해할수가 없습니다   삭제

              • hee 2019-10-21 21:09:03

                한국당 너무하네.
                새로운 인재에게 기회를 줘야되는거 아닌가?
                입당보류. 기가 찬다   삭제

                • 희~~ 2019-10-21 21:07:53

                  자유한국당이 인재를 못알아보네~~   삭제

                  • 조윤경 2019-10-21 20:49:49

                    조국 그만두니까 자유한국당이 잘한것 같죠
                    자유한국당이 잘해서가 아니라 더불어민주당이 잘못해서
                    찰라적으로 자유한국당 인기상승!!!
                    인재가 있어야 자유한국당 찍지.
                    몇십년을 똑같은 얼굴을 총선에 들이미니까 정말 딱질려
                    새로운 인재는 기득권 잃을까봐 다 밀어내고 질리는 얼굴 들이 밀어놓고 경상도니까 찍어라? 어림없다 이놈아!!!
                    너희들 찍으면 요번에는 누구 탄핵시켜 감빵에 보낼려고.
                    김장주같은 새얼굴로 승부해라
                    아이구 썩어빠진 자유한국당! 아이구~~~~   삭제

                    • 애개 2019-10-21 20:33:01

                      공정한 공천을 해야지요~
                      김장주씨 같은분을 배재한다는건
                      한국당의 수치 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