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문화/건강
금관악기의 다채로운 매력에 빠져보는 시간, 'DAC브라스퀸텟' 정기연주회 개최찾아가는 공연을 중심으로 활발히 활동 중인 DAC브라스퀸텟, 클래식·재즈 등 장르를 넘나드는 금관 앙상블 선보인다
대구문화예술회관은 오는 14일 저녁 7시30분, 예술회관 비슬홀에서 'DAC브라스퀸텟'의 정기연주회 ‘Fall in Brass’를 개최한다.

DAC브라스퀸텟은 제1트럼펫 김희수, 제2트럼펫 김정환, 호른 하은홍, 트롬본 김민주, 튜바 노영환으로 구성돼 있으며 매년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단원들은 DAC플러스스테이지 ‘찾아가는 공연’을 중심으로 다양한 장소와 관객들을 만나며 지역에서 활동하는 금관악기 연주자로서의 기반을 다지고 있는 전문 브라스 밴드이다.

이번 정기연주회에서는 두 개의 모음곡을 연주한다. 1부에서는 클래식 모음곡인 조셉 호로비치(J. Horovitz)의 ‘뮤직 홀 스위트 포 브라스 퀸텟( Music hall suite for brass quintet)’, 2부에는 재즈 모음곡인 존 왓슨(J. Wasson)의 ‘브라스 그루부즈 포 브라스 퀸텟(Brass grooves for brass quintet)’을 선보여 장르를 넘나드는 다채로운 금관 앙상블을 만나 볼 수 있다.

또한 오페라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의 간주곡과 르네상스 무곡 등 이미 대중들에게 친숙한 곡들도 선보인다.

게스트로는 지역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그룹 아나키스트가 출연해 유명한 영화 음악과 뮤지컬 넘버에 맞춘 무용 공연이 있을 예정이다.

김민지 기자   10hyacinth@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지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