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정치
文대통령 "3·1 운동 정신, 2016년 겨울 촛불로 타올라"‘대한민국 미래 100년 전망 국제학술포럼’ 축전
   
문재인 대통령은 7일 "100년 전 선조들은 3·1 독립운동으로 일제에 맞섰으며, 선조들의 정신은 2016년 겨울 촛불로 타올라 '나라다운 나라'의 새로운 이정표를 세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연세대 백양누리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대한민국 미래 100년 전망 국제학술포럼'에 참석한 김거성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이 대독한 축전에서 "100년 전 선조들은 비폭력·평화·평등·정의의 힘으로 하나가 됐다.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세워 모두가 자유롭고 평등한 나라를 향해 전진했다"며 이 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100년 우리 국민은 위기에 맞서 기적 같은 성취를 이뤘다"며 "선조들의 정신은 독립과 호국, 민주화와 산업화의 원동력이 됐다"고 평가하고 "과거를 돌아보지 않고 미래를 설계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번 포럼이 촛불혁명에서 분출된 국민주권의 힘과 한반도 평화·번영의 길, 혁신적 포용국가와 한반도 평화경제의 비전, 저출산 고령화 시대의 대응까지 다양한 주제의 해법을 모색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원규 기자   jwg777@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원규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