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울릉
울릉군 어린해삼 자체생산 방류-수산자원 회복 기대-
   
울릉군(군수 김병수)은 최근 수산자원 회복 및 어민 소득증대를 위한 어린해삼 25만 마리(홍해삼 20만 마리, 흑해삼 5만마리)를 현포 어촌계 마을어장에 방류했다.
이번에 방류한 어린해삼은 금년 5월 울릉도 연안에 서식하는 건강한 어미해삼에서 채란하여 6개월간 미당 체중 1.0g~7.0g 내외로 육성한 것으로 수산생물 전염병 검사에 합격한 건강한 종자이다.
해삼은 ‘바다의 인삼’으로 불릴 만큼 사포닌이 풍부해 기력회복에 좋고, 칼슘과 철분이 풍부하며, 소화가 잘 되고 칼로리가 적어 다이어트식품으로도 매우 인기가 높은 상품이다.
울릉군은 2015년부터 울릉군 수산종자배양장에서 자체 생산한 흑해삼 30만 마리,홍해삼 65만 마리를 방류해 지역 어촌계 소득증대 및 연안바다 수산자원 회복에 직·간접적으로 이바지했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앞으로도 울릉도 연안에 서식하는 다양한 고유종을 자체생산 방류하여 수산자원 회복 및 어민 소득 증대에 기여하는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이정호 기자   uljcl@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호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