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대구
'제5대 공군 공중전투사령관' 신옥철 소장 취임신옥철 신임사령관 “최정예 공중전투사령부 육성에 혼신의 노력 다할 것“
   
공군 공중전투사령부(이하 공중전투사)는 27일 공군작전사령관 주관으로 제4·5대 공군 공중전투사령관 이·취임식을 거행했다.

이·취임식에서 신임 공중전투사령관 신옥철(공사 36기)소장은 황성진 작전사령관으로부터 지휘권의 상징인 부대기를 인수받고 제5대 공중전투사령관으로서 조국 영공수호의 임무를 시작했다.

이·취임식은 대구지역 주요 기관·단체장과 예비역, 군 지휘관 및 장병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식사 △인사명령 낭독 △부대기 이양 △작전사령관 훈시 △이임사 및 취임사 △폐식사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신임 사령관 신옥철 소장은 공군사관학교 36기로 지난 1988년 공군 소위로 임관해 공군본부 비서실장, 제8전투비행단장, 공군본부 인사참모부장 등을 역임했다.

신옥철 사령관은 취임사를 통해 “언제, 어떤 상황하에서도 완벽한 영공수호 임무를 완수할 수 있도록 전승보장의 최선봉, 최정예 공중전투사령부 육성에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각오를 밝히며, 전 장병과 군무원에게 실전적 전투훈련과 원칙에 충실한 현장중심의 선제적 안전관리, 밝고 건강한 병영문화 정착을 강조했다.

한편 지난해 12월부터 공중전투사령관으로서 성공적으로 임무를 완수한 이임사령관 최성천 소장은 공군본부 감찰실장으로 영전했다.

공중전투사령부는 남부전투사령부를 모체로 지난 2016년 1월 전투전력을 전담하는 기능사령부로 전환 창설돼 11개 전투기 운영부대를 지휘·통제하는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조영준 기자   jebo777@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준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