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바닥치는 경북도 종합청렴도권익위, 청렴도 측정결과 발표 道 외부청렴도‘4등급’망신 경주·군위·영덕은 최하 5등급

경북도의 종합청렴도가 전년도보다 한단계 하락했다.

국민권익위원회는 9일 609개(중앙행정기관 45개, 지방자치단체 243개, 교육·교육지원청 91개, 공직유관단체 230개) 공공기관에 대한 2019년 청렴도 측정결과를 발표했다.

청렴도 측정 결과에 따르면 경북도의 종합청렴도는 1∼5등급 가운데 4등급으로 지난해보다 한단계 떨어졌다.

경북도의 내부청렴도는 3등급으로 지난해보다 두단계 올랐으나 외부청렴도는 4등급으로 한단계 내려갔다. 정책고객평가는 3등급으로 변화가 없었다.

기초단체(시)에서는 경산시, 영천시가 2등급에 올랐다. 영천시는 전년보다 3등급이 뛰었다. 군에서는 대구 달성군, 경북 고령군, 예천군, 의성군, 청도군이 2등급에 올랐다.

종합청렴도 3등급을 받은 포항시는 외부청렴도는 4등급으로 지난해와 같았지만, 내부청렴도는 2등급으로 한단계 올랐다.

구미시는 지난해보다 2단계 상승한 종합청렴도 3등급을 달성해 불명예에서 벗어났다. 지난 3년 연속 5등급에 머물렀던 구미시는 외부청렴도 5등급에서 3등급, 내부청렴도는 3등급을 유지하며 종합청렴도 3등급을 받았다. ▶관련기사 5면

도내 기초자치단체 가운데는 경주시와 군위·영덕군이 종합청렴도에서 최하인 5등급을 받았다.

경주시의 경우 3년 연속 최하위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경북교육청은 종합청렴도가 4등급으로 지난해보다 한단계 하락했다. 내부·외부청렴도 모두 한단계 하락했으나 정책고객평가는 2등급으로 올랐다.

대구시는 종합청렴도 3등급으로 지난해와 같은 수준을 유지했다. 외부청렴도는 2등급으로 1등급 상승했으나 내부청렴도는 5등급인 최하위를 기록했다.

구에서는 대구시 남구, 달서구, 동구, 북구, 수성구가 2등급인 반면 서구는 2계단 미끄러지면서 4등급으로 떨어졌다.

대구교육청은 종합청렴도 2등급으로 1등급 올랐다. 외부청렴도와 정책고객평가가 1등급 상승했다.

지방공기업은 대구도시철도공사, 대구시설공단이 2등급인 데 반해 대구도시공사는 4등급에 머물렀다.

이전 공공기관 중에서는 한국도로공사, 한국장학재단 등이 4등급에 그쳤다.

한편, 전체 공공기관의 종합청렴도는 지난해보다 0.07점 오른 8.19점(10점 만점)으로, 3년 연속 상승했다. 2017년 종합청렴도는 7.94점, 지난해 8.12점이었다.

전체 기관의 외부청렴도는 8.47점으로 지난해보다 0.12점 올랐지만, 내부청렴도(7.64점, 0.08점↓)와 정책고객평가(7.45점, 0.16점↓)는 지난해보다 하락했다.

부패 사건이 발생해 감점된 공공기관은 총 146곳으로, 총 376건의 부패사건이 점수에 반영됐다.

부패사건 유형별로 행정기관은 금품수수(41.7%), 공금 횡령·유용(21.9%), 향응수수(12.8%), 직권남용(11.1%) 순으로 많았다. 공직유관단체의 경우 금품수수(38.6%), 향응 수수(31.8%), 채용비리(11.4%) 순으로 나타났다.

종합청렴도는 기관 유형별로 공직유관단체(8.46점), 교육청(8.07점), 중앙행정기관(8.06점), 기초자치단체(7.99점), 광역자치단체(7.74점) 순으로 높았다. 지방자치단체는 작년보다 점수가 올랐지만 여전히 다른 기관에 비해 낮은 수준이었다.

5등급을 받은 기관은 △국세청 △조세심판원 △대한적십자사 △대한석탄공사·한국환경공단 △한국콘텐츠진흥원 △대한체육회·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서울시설공단 등 27개 기관이다.

국민권익위 이건리 부위원장 겸 사무처장은 “정부의 반부패 개혁성과를 일반국민, 공직자 모두가 체감할 수 있도록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반부패 정책을 추진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갑질·채용비리 관련 청렴도 결과 등 불공정과 특권을 근본적으로 개혁해 달라는 국민의 목소리를 잘 헤아려 보다 체계적으로 ‘공정’ 정책을 추진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청렴도 조사는 지난 8∼11월 약 23만9천 명을 대상으로 외부청렴도, 내부청렴도, 정책고객평가 점수를 가중 평균한 뒤 부패사건 발생 현황 등을 반영해 산출했다.

각 기관은 이번 조사 결과를 기관 홈페이지에 1개월 이상 게시해야 한다. 권익위는 청렴도가 미흡한 기관에 대해 청렴 컨설팅 등 맞춤형 지원을 할 계획이다.
이임태·조영준 기자

이임태 기자  sinam77@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임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