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
구미 국가산단 수출은 줄고 수입만 늘었다.작년보다 수출액 7% 감소. 수입은1% 증가
경북 구미 국가산업단지의 11월 수출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 감소했다.

11일 관세청 구미세관에 따르면 지난달 구미국가산단 수출액은 19억9천900만 달러로 작년 11월 21억3천800만 달러보다 7% 줄어 전년 대비 13개월 연속 감소세가 이어졌다.

수입액은 8억6천100만 달러로 1% 증가했고 무역수지는 11억3천800만 달러 흑자로 작년 동기(12억8천700만 달러)보다 12% 감소했다. 전년 대비 9개월 연속 하락세다.

주요 수출품목은 전자제품(51%), 광학제품(13%), 기계류(9%), 플라스틱(6%), 섬유류(5%), 화학제품(3%) 순으로 나타났다.

수출지역은 중국(35%), 미국(18%), 동남아(13%), 유럽(10%), 중남미(5%), 일본(4%) 순이다.

유럽, 중동, 홍콩이 증가했으나 중국(-6%), 미국(-33%), 동남아(-9%), 캐나다(-44%) 등 대부분 지역이 감소했다.

최연재 구미세관 통관지원과장은 "작년 11월보다 전자·화학·유리제품 수출은 증가했으나 광학제품, 기계류, 플라스틱, 섬유류 등 수출은 감소했다"고 말했다.

남보수 기자  bosu88@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