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경제
포스코에너지, 미세먼지 20% 저감 협약체결인천 서구 소재 6개 기업·기관, 기업체 미세먼지 저감 자발적 협약식
포스코에너지를 비롯한 인천 지역 6개 기관·기업이 2022년까지 미세먼지를 기업당 20%씩 저감하겠다고 협약했다.

19일 포스코에너지에 따르면 지난 18일 인천시 서구청에서 서구지역에 사업장이 있는 SK인천석유화학,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한국남부발전 신인천발전본부, 한국서부발전 서인천발전본부, 한국중부발전 인천화력본부와 '기업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자발적 협약'을 체결했다.참여 기업들은 2022년까지 미세먼지와 대기오염물질을 기업당 20% 이상 줄일 계획이다.

이를 통해 인천시 서구 내 대기오염물질이 5년간 약 6천603t 이상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이는 나무 1억8천만그루를 심은 효과와 비슷한 것으로 알려졌다.

포스코에너지 관계자는 "포스코그룹의 기업시민 경영이념 실천을 위해 지역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것들을 항상 고민하고 있다"며 "미세먼지 저감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환경 보호에 앞장서 깨끗하고 청정한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율동 기자  fightlyd@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