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대구
대구시,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대구 시내버스 방역 강화
대구시는 최근 지역 내 코로나 확진자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시내버스 이용 시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다중이용 교통수단을 통한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이전보다 더 강도 높은 방역조치를 취하기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시는 오는 25일부터 초미립자분무기(59개) 및 의료용살균소독제를 버스업체 차고지 및 주요 회차지에 추가 비치해 매일 시내버스 전 차량(1천617대)에 대한 방역을 실시하고, 매 운행 시마다 살균소독제로 방역을 실시해 추가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코로나19 초기단계에서부터 대구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의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하고 빈틈없는 시내버스 차량 방역을 위해 소독약품, 방역마스크 및 손세정제 등 방역물품을 시내버스업체에 지원해 왔다.

버스운송사업조합은 지난 2월초 차량제작사의 협조로 3일간에 걸쳐 시내버스 전 차량(1천617대)에 대한 특별방역을 실시했다.

또한, 각 시내버스업체에서도 운전기사 마스크 착용과 손세정제 비치, 매회 운행 시 차량 실내 소독 등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윤정희 대구시 교통국장은 “시민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만큼, 관계기관과 협력해 확산 방지를 위한 모든 조치를 강구하겠다”라고 말했다.

조영준 기자  jebo777@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