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대구시 마스크 1천만 장 확보해 시민 지원 검토
대구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1천만 장을 확보해 일반 가정 등에 지원하는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식품의약품안전처 도움을 받아 마스크 제조사들과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구체적 방침은 결정하지 않았지만, 재난관리기금으로 마스크 1천만장을 구매해 8개 구·군에 배부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

상황에 따라 약국 등에서 마스크를 판매할 수 있도록 약사회 등을 제조사와 연결해주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시는 최근까지 직접 구매하거나 기증받은 마스크 93만3천여장을 의료기관, 버스·택시기사 조합, 사회복지 및 장애인시설 등에 나눠줬다.

조영준 기자  jebo777@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