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흉기로 조카 살해한 외삼촌 무기징역 선고
대구지법 제11형사부(황영수 부장판사)는 조카를 흉기로 마구 찔러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기소된 A(62)씨에게 무기징역을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8월 15일 오전 1시께 경북 도내 누나 집에서 술에 취해 방문을 걸어 잠그고 있던 중 조카 B(49)씨가 문을 두드리며 대화를 요구하자 방 안에 있던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미국에서 살다가 2010년 7월 귀국해 누나 집에서 함께 생활하던 중이었고 조카와는 평소 관계가 좋지 않았다.

국민참여재판으로 치러진 이번 재판에서 배심원 7명은 범행 당시 심신미약 상태였다는 A씨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고 모두 유죄로 판단했다.

대구/신지선 기자  sjs2272@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