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541건)
<기자수첩> 투서기기(投鼠忌器)와 대통령의 구속
투서기기(投鼠忌器)는 쥐에게 물건을 던져서 때려잡고 싶으나 곁에 있는 그릇을 깰까 두려워한다.《한서》가의전(賈誼傳)에 나오는 말로써 임...
상주/정철규 기자  |  2017-04-03 21:37
라인
취재수첩-경북체육회, 공명정대한 인사원칙 세워야
경북체육회가 체육회장인 김관용 경북지사의 대선 출마 공백으로 체육행정의 구심점이 흔들리고 있다.경북체육회는 지난달 제101회 전국체육대...
최만수 기자  |  2017-04-02 21:07
라인
[우당칼럼] 사람의 가치를 알아 인류의 꿈을 이루자
짐승이란 본능대로 행동하는 동물을 말한다. 먹고 싶을 때 먹고 자고 싶을 때 잔다. 이런 삶이 방해를 받으면 어김없이 본성을 드러내어 ...
대경일보  |  2017-02-02 20:48
라인
[취재수첩] 구미 고속·시외버스터미널 의 ‘소탐대실’
우리 속담에 ‘적은 것을 탐내다 큰 것을 잃는다’(小貪大失)와 ‘되로 주고 말로 받는다’(始用升授 乃以斗受)는 속담이 있다.이는 분수를 모르고 욕심이 지나칠 경우 오히려 욕먹고 손해를 볼 수 있다는 뜻이다. 실제 이...
구미/남보수 기자  |  2017-01-31 20:22
라인
<詩境의 아침> 해돋이
하늘이 술렁인다구름이 말이 되어 달려간다.바다가 일렁인다파도가 수평선 너머에서 너울댄다.날아가는 갈매기도잠잠히 숨을 죽이고오랜 기다림 끝에엄마 품속에서톡! 불거진 아가세상을 향해발돋움한다.통.통.통.-박영애 동시집『...
대경일보   |  2017-01-22 20:12
라인
[詩境의 아침]지진
당신이 내 앞에 있었다지진은 그때부터 시작되었다강력한 쓰나미의 해일이 지구를 덮쳐 버렸다오 맙소사!우리는 비를 사랑의 비라고 고쳐 불렀다사랑은 대답이 없었다폐허의 가슴과 가슴이 지붕을 이뤄오래 폐허로 살았다당신은 어...
대경일보  |  2017-01-19 21:07
라인
포항의 품격
품격의 사전적 뜻은 사물 따위에서 느껴지는 품위를 말한다. 품격이 높다는 것은 그 만큼의 사회적 인정이며 그 가치가 높고 빼어난 것을 ...
대경일보   |  2016-12-28 20:43
라인
대구 사학비리 근절 방안은 없는 가?
최근 대구지역에서 사립학교 법인이나 관련자가 돈을 받고 교사를 채용해 논란이 되고 있다. 돈을 받고 교사를 채용하는 불미스러운 사건은 이미 오래전부터 있었다. 교사뿐만이 아니라 교수 채용과정에서도 사학들이 돈을 요구...
대구 달성/김영식 기자  |  2016-12-21 20:35
라인
[취재수첩] 구미시의회 예산심사에 ‘보이지않는 손’ 작용했나
구미시의회의 내년도 구미시 예산 심사에서 ‘보이지않는 손’이 작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의회내부에서도 자성의 목소리가 높다.구미시의회...
구미/남보수 기자  |  2016-12-20 20:57
라인
-취재수첩- 박대통령과 三人成虎
삼인성호(三人成虎)란 ‘세 사람이 똑같은 말을 하면 없던 호랑이도 있게 된다’는 것으로 즉 아무리 터무니 없는 말도 여러 사람이 같은 ...
구미/남보수 기자  |  2016-11-22 20:03
라인
[취재수첩] 역대 정권에서 어김없이 발생한 연례행사 하야 등 사생결단 의도는?
대한민국이 최순실 사태로 연일 벌집 쑤셔 놓은 듯 어수선하다.총칼을 앞세운 군부독재 시절에는 정권 자체에 정당성이 결여됐고 온통 비리투성이였기 때문에 두말할 나위가 없지만 1987년 직선제로 국민의 손에 의해 탄생한...
구미/남보수 기자  |  2016-11-07 20:45
라인
【김병기기자의 야생화이야기】좀바위솔
쌍떡잎식물 장미목 돌나물과의 두해살이풀. 전체가 연한 붉은빛을 띤다. 줄기는 꽃이 필 때 높이 10-15cm이다. 잎은 다육질, 뿌리에...
영천/김병기 기자  |  2016-10-31 20:20
라인
【김병기기자의 야생화 이야기】구절초
쌍떡잎식물 초롱꽃목 국화과의 여러해살이풀. 산기슭 풀밭에서 자란다. 높이 50cm 정도로 땅속줄기가 옆으로 길게 벋으면서 번식한다. ...
영천/김병기 기자  |  2016-10-17 20:45
라인
【김병기 기자의 야생화 이야기】개쑥부쟁이
쌍떡잎식물 초롱꽃목 국화과의 여러해살이풀 산과 들의 건조한 곳에서 자란다. 높이 50∼100cm이다. 줄기는 곧게 서고 가지를 치며 털...
영천/김병기 기자  |  2016-10-10 20:56
라인
[기자수첩] 문경새재 자연생태박물관, 사라지고 부서지고.....
문경세재는 연간 국내외 관광객 500만이 다녀가는 전국적으로 생태관광의 보고로 인정되고 있다. 지난 1월 14일 문경새재 생태전시관이...
문경/신봉경 기자  |  2016-10-09 20:43
라인
【깁병기 기자의 야생화이야기】 둥근꿩의비름
쌍떡잎식물 장미목 돌나물과의 여러해살이풀, 둥근꿩비름·둥근잎꿩비름이라고도 한다. 계곡의 바위틈에서 자란다. 몇 개의 굵은 뿌리가 있고 ...
영천/김병기 기자   |  2016-10-03 20:55
라인
[기자수첩] 상주한우축제 개선 필요
지역 축제들이 지나친 상업주의와 무분별한 덩치 키우기, 지자체의 치적 쌓기나 과욕 등으로 진정한 축제라기 보다는 어설픈 판촉 행사나 이벤트로 전락하는 경우를 많아 개선이 필요한 실정이다.지난 1~2일 양일간 상주 북...
상주/정철규 기자   |  2016-10-03 20:53
라인
[(기자수첩)] 경주도심의 시민, ‘뿔’났다.
지금처럼 경주시가 연일 중앙뉴스의 톱을 장식한지가 언제 또 있었을까? 아무리 생각해도 없었다.경주시민들은 신라천년의 유구한 역사를 간직한 왕도에 산다는 자부심에 어떠한 어려움에 처해도 배려하는 자세와 의로움을 갖추고...
경주/이명진 기자   |  2016-09-27 21:08
라인
【김병기기자의 야생화이야기】빅토리아연꽃
잎은 물위에 떠 있고 원 모양이며 지름이 90∼180cm로 어린아이가 잎 위에 앉아 있을 정도로 크다.꽃은 여름철 저녁에 물위에서 피는...
영천/김병기 기자   |  2016-09-26 21:01
라인
<기자수첩> 감당유애(甘棠遺愛)와 보궐선거(補闕選擧)
감당유애(甘棠遺愛)란 청렴결백하거나 선정을 베푼 사람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이르는 말이다.《시경(詩經)》〈소남편(召南篇)〉에 나오는 '감...
상주/정철규 기자   |  2016-09-26 21:01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