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대학/교육
경북교육청, 부패방지 시책평가 1등급, 최우수기관 선정6년 연속 우수기관, 이번에는 ‘최우수기관’ 1등급 중에서 최고 점수 획득
경상북도교육청이 국민권익위원회가 발표한 ‘2017년도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1등급,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전국 256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반부패·청렴활동과 그 성과의 정도를 해마다 평가하는 제도로 평가영역은 ▲반부패 추진계획 수립 ▲청렴생태계 조성 ▲부패위험 제거 개선 ▲청렴문화 정착 ▲청렴개선 효과 ▲반부패 수범사례 확산 등 6개 영역이다. 평가 결과는 1등급~5등급까지 5단계로 나눠 발표한다.

경북교육청은 이번 평가에서 전 영역에 거쳐 90점대 중반이 넘는 높은 점수를 획득하면서 2015~2016년의 2등급에 이어 2017년에 최고 등급인 1등급을 달성, 명실공히 청렴 최우수기관으로 인정받았다.

이 같은 성과는 경북교육청이 지속적으로 강조해 온 ‘투명행정과 교육비리 척결’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모든 영역에서 청렴도 향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청렴 시책을 적극 시행한 결과이다.

경북교육청은 ‘부정부패의 나비효과, 작은 것에서 제도개선까지’라는 구호로 실현가능성과 효과성 위주의 관행적 부당행위를 유형별 (8분야)로 구체화했다.

도내 전 기관의 직원을 대상으로 명절선물 안 받고 안 주기, 365일 청렴학습시스템(Self check learning system), 청렴day 운영, 차 한 잔 청렴문화 조성, 전 기관 전화연결음 청렴송 홍보 등 청렴 생활화 운동을 실시함으로써 기관 내 청렴문화 확산과 부패 근절 노력이 좋은 결실로 이어졌다.

이영우 교육감은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1등급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3만 교육가족이 적극적인 부정·부패 척결의지로,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한 결과”라며, “반부패 청렴 시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청렴이 기본이 되는 깨끗한 경북교육을 실현하겠다”고 강조했다.

손주락 기자  thswnfkr2004@daum.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주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