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포항성모병원 정형외과 김대근 과장, 2포트 내시경 척추수술 시행
   
포항성모병원 정형외과 김대근 과장이 척추질환 첨단 치료법으로 불리는 ‘BESS(2포트 내시경 척추수술)’ 시행으로 환자들에게 환영받고 있다. 포항지역 내에서도 선진 척추수술을 받을 수 있게 됐다.

BESS는 허리에 약 5~10mm 크기의 작은 구멍을 두 개 뚫어 한쪽은 내시경, 다른 한 곳엔 수술기구를 삽입한 후 내시경을 통해 질환의 원인을 제거한다.

디스크를 제거하거나 좁아진 척추관을 넓히는 근본적인 치료법으로 다양한 각도로 수술기구와 내시경을 움직일 수 있어 빠르고 안전한 시술이다. 기존의 내시경 수술과는 달리 양손을 사용하기 때문에 정확성과 안정성이 보장될 뿐만 아니라 최소 절개로 출혈 및 흉터를 최소화한다.

치료 효과도 뛰어나다. 내시경으로 직접 보면서 치료하기 때문에 MRI에서 보이지 않았던 병변까지 확인할 수 있다. 빠른 시일 내 재활 및 보행이 가능하다는 장점도 있다. 절개 수술보다 합병증 발생률이 낮아 고혈압이나 당뇨를 앓는 고령자도 안심하고 시술받을 수 있다.

김대근 과장은 “척추질환은 허리와 엉치, 다리까지 극심한 통증이 동반돼 일상생활에 큰 불편을 주므로 빠른 치료가 필요하다”며 “BESS 시행으로 지역 내 허리디스크, 척추관협착증 등 척추질환으로 고통 받는 환자들이 대도시나 수도권의 대형병원을 찾아가지 않고도 집 가까이에서 치료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부용 기자  queennn@paran.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부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