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영양
영양군, 찾아가는 산부인과 4,000번째 출생아 기념행사 개최
   
영양군은 6일 영양종합복지관에서 찾아가는 산부인과 4,000번째 출생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경상북도와 안동의료원이 주관하여 영양군 찾아가는 산부인과 4,000번째 출생아와 다문화 가정 임산부에게 축하 선물을 전달하고, 임산부 및 영유아 부모를 대상으로 좋은 부모 되기 교육을 실시했다.

찾아가는 산부인과는 2009년 11월부터 안동의료원 산부인과 전문의, 간호사로 구성된 팀이 이동검진차량으로 임산부들에게 산전검사와 초음파 검사 등 필요한 검진을 해오고 있다. 찾아가는 산부인과를 통해 출생한 아이는 현재까지 경북도내 4,154명으로 4,000번째 출생아가 영양군에서 태어났다.

영양군은 지난 7월부터 월 1회에서 월 2회 진료 횟수를 늘리고, 산전검사는 물론 부인과 질환도 가능하도록 진료 범위를 확대시켰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건강한 출산환경을 조성하고 산부인과 진료의 시간적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임산부 및 산모들의 산전 서비스에 아낌없는 지원을 실시하겠다”라고 밝혔다.

영양/임범규 기자  bk8824@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양/임범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