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칠곡
칠곡군농업기술센터 인형극 활용 칠곡양봉산업 홍보 나서
   
칠곡군과 지역 문화예술단체 ㈜상상은 인형극을 활용해 칠곡군 양봉산업 홍보에 나선다.

칠곡군 농업기술센터와 ㈜상상은 지난 6일 꿀벌나라테마공원에서 칠곡양봉산물 콘텐츠 제작과 공연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의 체결로 칠곡군은 꿀벌나라테마공원 칠곡 휴게소 꿀벌홍보관 등의 양봉관련 다양한 인프라를 ㈜상상이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

㈜상상은 칠곡 양봉산물을 소재로 인형극 동화책 등의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제작하고 공연한다.

정병원 칠곡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이번 협약으로 칠곡군 양봉관련 인프라에 다양한 스토리를 입힐 수 있게 되었다”며“앞으로 지역 양봉산업 발전과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 긴밀하게 협조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칠곡군은 전국 최대의 아카시아나무 군락지로 최적의 양봉 조건을 갖추고 있다. 이에 지식경제부는 2008년 지천면 창평리 416번지 외 76필지를 전국유일의 양봉산업특구로 지정했다.

칠곡군에서 연간 생산되는 꿀은 전국 꿀 생산량의 약 10%에 해당되며 특히 자연 숙성 아카시 아 벌꿀로 유명하다.

칠곡군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상상은 인형극 등을 통해 농촌 지역의 문화적 갈증을 해소하고 경력단절여성 일자리 제공을 위해 설립됐다.

칠곡/강명환 기자  gang3533@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칠곡/강명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