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문화/건강
영상으로 만나는 예술의전당 라이브, 연극 '인형의 집' 상영
   
▲ 인형의 집 포스터. /포항문화재단 제공
(재)포항문화재단은 오는 14일 오후 7시 45분 예술의전당 개관 30주년 기념 공연으로 선정된 연극 '인형의 집' 실황 영상을 포항시청 대잠홀 대형 스크린을 통해 상영한다.

연극 '인형의 집'은 노르웨이 극작가 헨릭 입센의 3막 희곡으로, 치밀한 구성과 사실적 대화를 통해 주인공 ‘노라’가 일련의 사건을 통해 자아를 찾는 과정을 그려낸 문제작이다. 1879년 초연 이래 여성 해방의 단초를 제공했다고 평가받고 있다.

'인형의 집'에서 아내이자 어머니로서 사회 깊이 각인된 여성의 역할에 만족하며 살던 노라(주인공)는 일련의 사건을 겪으며 자아를 찾고 독립한다. 노라는 자유와 평등을 갈구하는 전 세계 여성의 상징이 됐다. 더 나아가 ‘인간’으로서의 삶을 성찰하게 한 작품으로 사랑받으며 전세계 무대에 끊임없이 올려졌다.

19세기 후반 잠재된 인간의 위선과 기만을 탐구하고 인간으로서의 진실을 확립하려 했던 입센의 도덕적 메시지는 극이 만들어진 시대와 배경을 뛰어 넘어 21세기 현재의 우리 모습도 투영해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포항문화재단 관계자는“영상으로 만나는 예술의전당 시리즈를 통해 다양한 방법으로 공연을 접하고, 직접 공연작품을 관람하고 싶은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시민들의 많은 관람을 부탁했다.

무료로 진행되며 선착순입장이다. 자세한 사항은 포항문화재단 홈페이지(phcf.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공연 영상 관련 문의는 전화(054-289-7931)로 하면 된다.

이부용 기자   queennn@paran.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부용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