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포항
포항시, 지진과 지열발전의 연관성에 관한 정부조사연구단 결과 발표에 따른 입장 발표11.15 특별법 제정, 범시민 대책기구 구성 지원
   
이강덕 포항시장은 21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포항지진과 지열발전의 연관성에 관한 정부조사연구단 결과 발표에 따른 포항시 입장을 언론을 통해 밝혔다.

이 시장은 이 자리에서 “그 동안의 아픔을 견디고 기다려준 포항시민들과 성원을 보내 준 국민들, 그리고 지열발전소와 지진의 연관성을 과학적으로 증명해 준 연구단 관계자들에게 감사하다”고 밝히며, 20일 오후 발표된 정부의 입장에 대해서는 시민들의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내용이라며 아쉬움을 나타냈다.

아울러 “이번 정부조사연구단 발표를 통해 지진발생 원인이 지열발전소에서 기인된 것으로 밝혀진 만큼, 정부에서는 지열발전소 즉시 폐쇄 및 원상복구와 장기와 영일만에 설치된 CO2 저장시설의 완전 폐쇄를 요청하고, '(가칭)11.15 지진 피해배상 및 지역 재건 특별법' 제정과 범정부 대책기구를 설치해 피해주민에 대한 실질적 배상과 함께 침체된 지역경제 부양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리고 이를 위해 “시민들의 뜻을 모아 안전하고 건강한 도시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범시민대책기구를 구성해 정부와 긴밀히 협의해 실질적 대책들을 만들어 가겠다”고 의지를 표명했다.

김인규 기자   ingyoo2000@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규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