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미래의 꿈과 희망을 전달하는 경북도 새살림장학회도청 직원 자녀 2명(중 1, 고 1)에게 장학증서 및 장학금 전달
   
▲ 지난 12일 경북도 새살림장학회 김재덕 회장(가운데)과 임원들이 도청 회의실에서 2명의 장학생 부모에게 장학증서와 장학금을 전달하고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경북도 제공
재단법인 경북도 새살림장학회는 지난 12일 도청 회의실에서 그동안 회원들이 틈틈이 모은 회비로 도 본청, 도 의회 직속기관 및 사업소에 근무하는 직원 자녀 중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성실하게 공부하는 우수한 중·고등학생 2명을 선정, 장학증서와 함께 장학금 200만원(중 80, 고 120)을 전달했다.

도청 실·원·국장급 간부공무원 부인으로 구성돼 있는 새살림장학회는 지난해까지 매년 2명씩 총 162명의 학생들에게 9천38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해 직원들의 사기진작은 물론 지역사회 인재육성에도 기여하고 있다.

경상북도 새살림봉사회는 사회복지시설 위문, 도민체전 선수 격려품 전달, 을지 태극연습 종사자 격려, 한부모가족 지원 등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위해 봉사활동을 하고 있으며, 도청 직원 취미클럽발표회에는 차(茶)봉사로 평소 도정을 위해 수고하는 공무원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달해 오고 있다.

김재덕 이사장은 “이번 장학금 전달로 자라나는 경북 청소년들이 행복을 나누고 꿈을 키울 수 있는 뜻깊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에 필요한 인재양성을 위해 지속적인 장학사업과 봉사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안상수 기자  ass1920@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