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문화/건강
2019 신나는 예술여행, '타의 향-打의 香'
   
▲ 이부산설장고 공연 모습.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제공
영·호남의 설장고 이부산 명인을 중심으로 호남우도농악 이수자 및 학습자들이 모여 활동하는 이부산설장고연구소가 2019년 전국에 두드림의 향기를 퍼트리기 위해 ‘신나는 예술여행’을 떠난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2019 신나는 예술여행'은 문화 기반이 부족한 곳에 문화예술 공연을 제공하는 대국민 문화향유 증진사업으로 더 많은 국민이 더 많은 문화적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들을 마련하고 있다.
매년 분야별 최고의 공연 팀을 선정해 전국 여러 시설에서 3천여 회의 공연을 무료관람으로 진행해 더 많은 국민이 문화적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일반시설 순회사업에 선정된 ‘이부산설장고연구소’의 타의 향 공연은 이부산 선생의 지휘아래 소리꾼 김보미, 춤짓는 사람들 무작 컴퍼니, B-BOY팀 올마이티후즈 등이 함께 참여하며 전통연희 뿐만 아니라 춤, 소리, 댄스 등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지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공연은 상반기 7회, 하반기 3회 총 10회 진행된다.

단순 관람이 아닌 시민들이 참여하며 함께 만들어가는 이번 공연을 통해 일반 시민들에게 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안겨줄 수 있는 문화 나눔의 장이 만들어 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부산 감독은 "'2019 신나는 예술여행'과 함께하는 문화나눔을 통해 전통예술공연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지속적으로 전통문화를 보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부용 기자   queennn@paran.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부용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