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울진
울진군, 2019년 농림지 돌발해충 방제 협의회 개최관계기관 협업으로 중점 방제기간 설정
   
울진군은 지난 14일 농업기술센터에서 군청 관계기관(울진국유림관리소, 친환경농정과, 산림녹지과)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농림지 돌발병해충 방제 협의회’를 열었다.

이번 협의회는 개방화와 기후변화로 돌발병해충이 농경지와 인근 산림지역, 기타지역(공원, 도로변 가로수 등)에 동시발생 하여 피해가 예상됨에 따라 관계기관이 협업으로 중점 방제기간을 설정하고 방제하기 위함이다.

대상 해충은 꽃매미, 갈색날개매미충, 미국선녀벌레로 방제기간은 5월 하순 ~ 6월 상순과 8월 상순 ~ 9월 상순이 방제적기로, 공동방제를 해야 효과가 높은 만큼 산림인근지역과 과수재배 농가 위주의 공동방제 운영체제로 집중방제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전은우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최근 고온으로 성충 발생밀도가 늘어나 과수원과 인접 산림 등에 철저한 방제가 요구되고 있다”며 "예찰과 방제를 강화해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농업인들의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부중 기자   bu-joung@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부중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