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군위
군위군 태풍 피해 울진군에 온정의 손길
   
김영만 군위군수, 농협은행 군위군지부장, 군위농협장, 팔공농협장, 산림조합장, 노동조합위원장 등이 지난 21일 울진군청을 방문해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울진은 제18호 태풍 ‘미탁’에 따른 강풍과 폭우로 주택 900가구가 침수되고, 300여 명의 이재민이 발생하는 등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이날 태풍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울진군민들을 위해 직원들의 성금으로 마련한 600만원 상당의 쌀 200포와 400만원 상당의 컵라면 등 일천만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이번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은 울진군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군민들이 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도록 빨리 피해현장이 원상 복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호문 기자   homoon66@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호문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런 2019-10-22 22:31:41

    되게이상하네요
    압수수색기사는없고
    이런기사가여러개뜨는거보면뭔가냄새가나는데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